[TV온에어] '도시어부' 이민우 "문 씨인 에릭, 문어 잡을 것" 근거 없는 자신감 충만
2018. 05.03(목) 23:23
도시어부
도시어부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그룹 신화 에릭, 이민우, 신혜성이 '도시어부' 멤버들과 낚시 대결에 나섰다.

3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예능프로그램 '도시어부'에는 에릭, 이민우, 신혜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신화 멤버들과 '도시어부' 멤버들은 문어와 참가자미 잡기 대결을 펼쳤다. 이에 앞서 출연진들은 신경전을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먼저 이민우가 "차 안에서 혜성이가 자기만 믿으라고, 어복이 있다고 하더라"며 과시하자, 이덕화는 "우리도 얘가 다 한다"고 이경규를 가리키며 응수했다. 이에 이경규도 "내가 문어 담당"이라며 당당한 태도를 보였다.

이어 이민우는 "에릭이 성이 문 씨다. 그래서 문어 잡을 것 같다"며 얼토당토않은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경규는 어이 없다는 듯 "아주 복병이다"라며 웃었다.

이덕화도 지지 않고 "난 가 씨다. 가자미"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경규는 썰렁한 농담을 한 이덕화를 빤히 바라보며 아무런 대답도 하지 않아 웃음을 선사했다.

더불어 다 같이 모여 파이팅을 외칠 때 신혜성이 "손 방향을 위로 할 거냐, 아래로 할 거냐"고 묻자, 이경규는 "우리가 하는 대로 따라와라"며 기선제압을 시도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티브이데일리 오지원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채널A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오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