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이슈&톡] 이서원 하차 '어바웃타임', 애꿎은 한승연 또 피해
2018. 05.17(목) 11:17
이서원
이서원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 하차에 한승연 피해
[티브이데일리 공미나 기자] 배우 이서원이 강제추행 및 특수협박 혐의로 물의를 빚은 가운데, 그가 캐스팅된 드라마 '어바웃타임'의 상대 배우 한승연이 애꿎은 피해를 보게 됐다.

16일 케이블TV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극본 추혜미·연출 김형식, 이하 '어바웃타임') 측은 극 중 뮤지컬 음악감독 조재유 역으로 출연하는 배우 이서원의 하차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로 인해 17일 제작발표회와 21일 첫 방송을 앞둔 '어바웃타임'은 직격탄을 맞았다. '어바웃타임'은 지난 2월부터 일찌감치 촬영을 시작, 현재 대부분 제작이 진행된 상황이다. 이서원의 하차로 많은 분량의 재촬영이 불가피하게 됐다.

재촬영으로 인해 누구보다 이목이 쏠리는 것은 주연 배우 이성경, 이상윤이 아닌 한승연이다. 극 중 한승연은 최미카(이성경)의 친구이자 뮤지컬 조연출 전성희 역으로 등장, 뮤지컬 감독 조재유 역의 이서원과 많은 호흡을 맞출 것을 예고했다. 앞서 두 사람의 캐릭터와 관련해서 '어바웃타임' 측은 "상사-부하 직원의 '직장 케미'를 선보이며 작품에 활력을 돋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한승연에게 이목이 쏠리는 것은 그가 상대 배우의 하차로 피해를 입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기 때문이다. 한승연은 지난해 종합편성채널 JTBC 드라마 '청춘시대2'를 통해 비슷한 상황을 겪었다.

'청춘시대2'는 지난해 8월 16일 첫 방송을 9일 앞둔 시점에서 갑작스레 권호창 역의 배우를 그룹 샤이니의 온유에서 이유진으로 교체했다. 권호창은 연애를 모르는 숙맥 공대남으로, 데이트 폭력으로 상처를 입은 정예은(한승연)과 함께 성장하는 캐릭터. 정예은 역의 한승연은 촬영했던 모든 분량을 이유진과 다시 촬영해야 하는 고초를 겪었다. 당시 한승연은 '청춘시대2' 제작발표회 현장에서 재촬영과 관련해 "나만 잘하면 될 것 같다"는 의연한 태도를 보이며 많은 이들의 격려를 얻기도 했다.

방송을 코앞에 두고 상대배우 하차를 겪은 바 있는 한승연은 이서원의 불미스러운 행각으로 또 한 번 피해를 보게 된 상황이다. 긴 시간 동안 혐의를 숨기며 활동을 지속해온 이서원의 행동들이 전방위로 민폐를 키운 꼴이 아닐 수 없다.

한편 이서원은 지난달 8일 동료 연예인 A 씨를 성추행하고 흉기를 이용해 협박한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이날 이서원을 입건해 조사한 뒤 혐의가 있다고 보고 서울동부지방검찰청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

[티브이데일리 공미나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티브이데일리 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공미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 | 이서원 | 한승연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