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TV온에어] '도시어부' 이경규X한은정, 티격태격 험난한 배스낚시 도전기
2018. 05.17(목) 23:42
도시어부 한은정 이경규
도시어부 한은정 이경규
[티브이데일리 김수영 기자] '도시어부' 이경규와 한은정이 티격태격하며 험난한 배스낚시 도전에 나섰다.

17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서는 이경규, 이덕화, 마이크로닷이 게스트 한은정, 그룹 우주소녀 다영과 함께 배스낚시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은정과 이경규는 티격태격 '케미'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은정과 같은 배에서 낚시를 즐기게 된 이경규는 "항상 던질 때 옆 사람을 조심하라"고 조언했다. 바로 캐스팅에 도전한 한은정은 낚싯대가 엉뚱하게 길에 닿아 웃음을 자아냈다. 이경규는 "길바닥에 던지는 애가 어딨냐"며 황당해했고, 한은정은 "도와 달라"고 말하며 민망한 웃음을 지었다. 그러나 이경규는 "뭘 도와주냐"며 신경질을 냈다.

이어 한은정은 낚싯줄까지 꼬이며 혼란을 겪었고, 이경규는 "속이 터진다"며 가슴을 쳤다. 그는 한은정에게 "좀 앉으라. 나 아직까지 한 번도 못 던졌다. 원수다 원수"라며 짜증을 냈다. 그러나 이경규 역시 허둥대는 모습을 보였고, 한은정은 "선배님 뭐 하시는 거냐. 아까 그렇게 구박하더니"라고 반격에 나서 폭소를 유발했다.

이후 이경규는 "앉아 있는 것보다는 서 있는 게 낫지 않겠냐"고 말했고, 한은정은 "아까는 앉으라고 소리를 지르더니 지금은 또 일어나라고 한다"며 당혹스러워했다. 이에 이경규는 "내가 아까 앉으라 그랬냐"며 무안해했고, 한은정은 "그렇게 소리를 지르더니 기억을 못한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이경규는 "너 다칠까 봐 그런 거다"며 한은정을 달랬다.

[티브이데일리 김수영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채널A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수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도시어부 | 이경규 | 한은정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