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아저씨’ 오나라 “20대 초반부터 사귄 연인과 20년째 연애 중”
2018. 05.30(수) 09:12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배우 오나라가 20년간 연애 중인 남자친구와의 관계를 공개했다.

최근 종영한 케이블TV tvN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 정희 역으로 열연한 오나라가 한 여성 매거진과 함께한 화보가 30일 공개됐다.

오나라는 최근 촬영한 화보를 통해 ‘나의 아저씨’에서와는 또 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특히 강렬한 웨이브 헤어였던 드라마와 달리 자연스러운 헤어스타일과 메이크업은 드라마 속 정희가 아닌 배우 오나라의 모습을 그대로 보여줬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오나라는 20대 초반부터 사귄 남자친구와 20년째 이어가는 연애담을 털어놨다. “지금이라도 마음만 먹으면 결혼할 수 있다. 그러나 우리 관계에 결혼이 딱히 큰 의미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이미 가족이나 다름없는 사이다. 결혼보다 앞으로 어떤 꿈을 꾸고 어떻게 함께 살아가느냐가 더 중요하다”며 연애관을 공개했다.

오나라의 휴대폰에 ‘참치뱃살’이란 이름으로 저장된 그의 남자친구는 인터뷰 도중에도 ‘아담이(오나라의 애칭)’가 인터뷰를 잘 하고 있는지 걱정돼 문자 메시지를 보내는 등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나의 아저씨’ 이후 잠시 휴식기를 갖는 오나라는 정희 캐릭터가 사랑받았던 만큼 다음 작품을 신중하게 고를 예정이라고 전했다. 그는 “‘나의 아저씨’가 제 인생 작품은 아니길 바란다. 좋은 작품을 만나 계속 인생작이 갱신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우먼센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