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강타·김선영·박은태·차지연, 멜로 감성 가득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2018. 06.01(금) 12:33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강타 김선영 차지연 박은태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강타 김선영 차지연 박은태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의 콘셉트 사진이 공개됐다.

1일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연출 김태형) 측이 주연 배우 김선영 차지연 박은태 강타의 캐릭터 콘셉트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김선영과 박은태의 커플컷은 인생에 단 한 번 찾아오는 운명 같은 사랑에 빠진 프란체스카와 로버트가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장면이 담겨있고, 차지연과 강타의 커플컷에는 그와 대조적으로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이기에 더욱 안타깝고 슬픈 두 사람의 애절함이 담겨 있다. 싱그러운 녹음과 안락한 실내의 느낌을 담아 마치 작품 속 배경이 되는 아이오와주 윈터셋의 프란체스카의 집에 와 있는 느낌을 준다. 특히, 실제 사랑을 나누고, 이별을 앞둔 연인처럼 완벽한 호흡을 보여준 네 배우들은 현장 스태프의 찬사를 받았다는 후문.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는 동명의 원작 소설을 각색한 작품으로 미국 아이오와주의 한 시골 마을에서 평범한 삶을 살고 있던 이탈리아 출신 이민자 프란체스카와 사진 촬영을 위해 마을에 온 내셔널 지오그래픽 사진작가 로버트 킨케이드의 이룰 수 없는 가슴 시린 사랑을 다루고 있다.

김선영과 차지연이 캐스팅된 프란체스카는 우연히 만난 사진작가 로버트와 운명적인 사랑에 빠지게 되고, 인생에 단 한 번 밖에 없을 사랑 앞에서 선택의 기로에 놓이는 인물이다. 생애 처음 느껴보는 강렬한 사랑의 이끌림에 설레는 마음부터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임을 알기에 더욱 애절한 마음까지 복잡한 내면 연기를 필요로 한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이번에 공개된 사진 속 김선영과 차지연은 완벽하게 프란체스카로 분했다. 평소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의 마니아라고 밝힌 김선영은 “오래도록 마음에 품고 기다려 온 작품이다. 생애 단 한 번인 사랑을 만났지만, 다른 선택을 한 프란체스카가 인상 깊었다. 아름다운 감성과 깊은 울림으로 관객의 내면에 섬세하게 다가가는 매력이 있다. 무언가를 연기하려고 애쓰기 보다 제 안의 프란체스카를 찾아 자연스러운 인물로 보여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로 정통 멜로 작품에 처음으로 도전하는 차지연은 “프란체스카와 로버트의 사랑에 몸과 마음이 와르르 무너져 내릴 정도로 압도 당했다. 두 사람이 각자의 삶에서 소중한 사랑을 지키기 위해 견뎌 냈을 시간을 떨리는 손 끝, 간절한 눈빛 하나 하나에서 느낄 수 있었다”고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며 전작들과는 완전히 다른 캐릭터를 맡았기에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 것이라는 각오를 전했다.

박은태와 강타가 연기할 로버트는 내셔널 지오그래픽의 사진작가로 매디슨 카운티에 있는 로즈먼 다리를 촬영하기 위해 찾아왔다 길을 잃고, 자신에게 도움의 손길을 내민 프란체스카를 마주한 순간 운명처럼 사랑에 빠진다. 끓어오르는 사랑의 열망을 멈출 수 없지만, 지켜야 할 가족이 있는 프란체스카의 현실을 알기에 그의 선택을 기다리며, 사랑을 더욱 단단히 가꾸어 나가는 인물이다.

초연에서 원캐스트를 소화하고, 완벽한 연기력으로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재연 소식에 로버트 역 1순위로 꼽혔던 박은태는 “1년 동안 굉장히 기다렸다.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는 가슴이 아리고, 대사 하나 하나, 가사 한 줄 한 줄이 가슴 깊숙이 다가오는 작품이다. 로버트로 다시 무대에 오르는 만큼 좀 더 진지하고 깊어진 모습으로 관객들을 만나고 싶다.”고 전했다.

전 세계 수많은 여심을 사로잡은 로버트 킨케이드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여주는 강타는 “로버트에게 반하지 않을 사람이 누가 있을까? 멋진 사람이고 탐나는 배역이다. 처음으로 뮤지컬 무대에 서는 긴장과 설렘이 교차하지만, 욕심이 나는 배역인만큼 잘 해내고 싶다. 프란체스카를 향한 간절한 그의 마음을 담은 곡들을 나의 목소리에 담아 관객에게 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는 주연 못지 않게 조연도 탄탄하고 화려한 캐스팅을 자랑한다. 프란체스카의 남편, 버드 역에 황만익, 정의욱, 프란체스카의 절친한 이웃 부부, 찰리와 마지 역에 김민수와 혁주, 류수화를 비롯해 유리아 정가희 김현진 송영미 김주호 홍금단 박선정 구석훈 김대호 유은 조은 박가람 유효진 배나라 손상은 정지은 등 실력파 배우들이 대거 참여한다.

8월 11일부터 10월 28일(일)까지 서울 송파구 잠실동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되며, 6월 7일 오후 2시부터 인터파크 티켓 예매사이트에서 예매 가능하다. 샤롯데씨어터 회원들은 공식 티켓 예매 시작 전인 이날 오전 11시부터 샤롯데씨어터 홈페이지에서 선예매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쇼노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강타 |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 박은태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