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강탈] '복면가왕' 정이랑, 심진화·이사배 등 판정단 예측 깬 반전 등장
2018. 06.10(일) 18:34
복면가왕 정이랑
복면가왕 정이랑
[티브이데일리 김수영 기자] '복면가왕'에서 코미디언 출신 배우 정이랑이 반전의 노래 실력을 선보였다.

10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9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동방불패에 대항하는 새로운 복면 가수들의 듀엣 무대가 공개됐다.

이날 정이랑은 듀엣곡 대결에서 또 다른 복면 가수와 함께 허밍어반스테레오의 '하와이안 커플'을 불렀다. 그는 상큼함이 느껴지는 맑은 목소리로 단숨에 무대를 장악했으나 Z작전에게 패배해 2라운드 진출에 실패했다.

이어진 솔로곡 무대에서 정이랑은 정수라 '난 너에게'를 선보였다. 정이랑은 깨끗한 보컬로 진지하게 노래를 소화했다. 판정단은 코미디언 심진화와 BJ 이사배 등을 거론하며 추리를 펼쳤고, 정이랑의 등장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무대를 마친 정이랑은 큰 사랑을 받았던 욕쟁이 할머니 연기를 직접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정이랑은 "하도 욕쟁이 할머니나 나이 있는 캐릭터를 연기해서 독하거나 셀 거라는 얘기를 많이들 하신다. 근데 실제 성격은 그렇지 않다"면서 "내 남편도 항상 맑고 순수하다고 한다. 사람들이 그걸 모른다고 답답해한다"고 밝혀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어 정이랑은 "'복면가왕'을 통해 예쁜 걸 많이 할 수 있어서 좋았다. 근데 끝나자마자 욕쟁이 할머니를 보여드렸다"면서 밝게 웃었다.

[티브이데일리 김수영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수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복면가왕 | 심진화 | 이사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