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어벤져스3' 타노스 役 조슈 브롤린, 아내 임신 고백 "늦둥이 아빠"
2018. 06.19(화) 21:55
조슈 브롤린 늦둥이
조슈 브롤린 늦둥이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영화 '어벤져스3'의 타노스가 현실 속 사생활에서 경사를 맞았다. 할리우드 배우 조슈 브롤린(50)이 아내의 임신 소식을 알렸다.

조슈 브롤린은 20세 연하의 아내 캐서린 보이드(30)와 행복한 결혼 생활을 영위 중이다. 아내는 조슈 브롤린의 비서 출신으로, 그는 현재 조슈 브롤린의 아이를 임신한 채 태교에 전념하고 있다.

이에 대해 캐서린 보이드는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직접 딸 임신 소식을 전했다. 조슈 브롤린 역시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내의 초음파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앞서 조슈 브롤린은 첫 번째 부인 사이에서 두 자녀를 얻었다. 그는 50세인 현재 아내인 캐서린 보이드에게서 세 번째 아이를 늦둥이로 얻게 됐다. 이로써 그는 총 3명 자녀의 아빠가 됐다.

한편 조슈 브롤린은 올해 개봉한 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서 세기의 악역이라 평가 받고 있는 타노스를 연기해 인지도를 높였다. 잇달아 개봉한 '데드풀2'에서는 케이블 역으로 열연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영화 스틸컷, 조슈 브롤린 SN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어벤져스3 | 조슈 브롤린 | 캐서린 보이드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