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폴란드' 중계 안정환, 일본 경기력 향상에 "한국도 한 경기만 더했으면"
2018. 06.28(목) 23:26
일본 폴란드
일본 폴란드
[티브이데일리 김수영 기자] 축구선수 출신 안정환 해설위원이 독일 전에 대해 언급했다.

28일 밤 MBC에서 '2018 러시아 월드컵' H조 최종전 일본 대 폴란드 경기 생중계가 진행됐다. 중계진으로는 해설위원 서형욱과 안정환, 캐스터 김정근이 자리했다.

이날 안정환 해설위원은 지난 27일 열린 대한민국과 독일의 경기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안정환은 일본 선수들의 경기력이 향상되고 있는 것을 보며 "말도 안 되는 소리지만 우리 대표팀도 매 경기를 치르면서 더 좋아졌다. 한 경기만 더 했으면 하는 생각에 어제 잠을 못 이뤘다. 아쉬움이 계속 남아있다"고 말했다.

이에 서형욱 해설위원 역시 "우리 선수들도 그렇고 국민들도 그런 아쉬움으로 오늘 하루를 지내셨을 것 같다. 멕시코인들이 '땡큐 코리아' 운동을 할 정도로 고마워하고 있는데 얄밉더라"면서 "멕시코가 잘해주면 우리도 같이 올라가는 거였다"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그러나 이내 서 위원은 "그렇지만 우리 선수들 최선을 다했고, 우리로써는 최선의 결과를 낸 경기였다"며 한국 대표팀을 격려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수영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수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일본 폴란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