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산’ 이준익 감독 “박정민 대사 ‘심뻑하네’, 호남 사투리” (접속무비월드)
2018. 06.30(토) 11:23
변산 김고은 박정민 이준익 감독 접속! 무비월드 킬링디어 오늘 밤, 로맨스 극장에서 서버비콘 마법에 걸린 사랑
변산 김고은 박정민 이준익 감독 접속! 무비월드 킬링디어 오늘 밤, 로맨스 극장에서 서버비콘 마법에 걸린 사랑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변산’의 이준익 감독이 박정민의 사투리 대사 비화를 전했다.

30일 오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접속! 무비월드’의 기획 코너에서는 신작 ‘변산’(감독 이준익)의 관전 포인트가 공개됐다.

이준익 감독은 충무로에서 다 년 간 활발히 활동해 온 인재다. ‘왕의 남자’로 스타덤 감독으로 떠올랐으며, 이후 ‘라디오스타‘ ’님은 먼 곳에’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 ‘사도’ ‘동주’ ‘박열’ 등 다작의 작품을 연출해왔다.

이에 대해 이준익은 “내가 우등상은 못 받아도 개근상은 받는 사람이다. 난 성실하다”라며 영화계에서 열심히 일해 온 자신을 자화자찬(?)했다.

이번에 이 감독이 선보인 ‘변산’은 무명 래퍼 학수(박정민)와 그를 짝사랑해 고향 변산으로 소환하는 선미(김고은)의 얽히고설키는 스토리를 담은 청춘 영화다. 이준익은 “‘변산’은 자신의 불편햇던 과거와 악수하고 화해하는 이야기를 담아낸 영화”라는 인상적 소개를 덧붙였다.

극중 무명 래퍼 학수 역을 맡은 박정민은 호남 사투리를 사용하며 관객들을 웃음 짓게 할 전망이다. 이준익은 “호남 사투리 중 ‘심뻑하네’라는 어감이 너무 좋더라. 심장이 뻑 간다는 의미다”라며 박정민의 극중 사투리 대사 비화를 밝혔다.

이준익은 박정민의 래퍼 역할에 대해 “힙합은 전문 래퍼가 하는 영역이지만, 이 배우는 최고 랩까진 아니지만 이 정도까진 할 수 있을 거라 생각했다”라며 박정민을 향한 신뢰를 드러내기도 했다.

이밖에 ‘마법에 걸린 사랑’, ‘서버비콘’, ‘오늘 밤, 로맨스 극장에서’, ‘킬링 디어’, ‘포스 마쥬어: 화이트 베케이션’, '더 시그널' 등이 소개됐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정민 | 변산 | 이준익 감독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