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지오 “최예슬과 키스 안 한다” 폭탄 고백
2018. 07.03(화) 15:48
비디오스타 지오
비디오스타 지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엠블랙의 메인 보컬에서 개인방송 크리에이터로 변신한 지오가 소집 해제 후 첫 예능 프로그램으로 ‘비디오스타’를 선택했다.

3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100회 - 비스 백회유익특집! 우리 사랑 100℃ 편에서는 인터넷을 뜨겁게 달궜던 스윙스, 임보라 커플과 지오, 최예슬 커플이 출연한다. 100회를 맞아 자축하던 MC들은 커플 게스트 소식에 돌변, 더욱 독하고 강력한 입담을 뽐낼 예정이다.

지오는 이날 방송을 통해 크리에이터 전향 후 열흘 만에 3천만 원의 수입을 벌었다고 밝혀 시선을 집중시켰다. 4년 전부터 크리에이터를 꿈꿨었다는 지오는 개인 방송을 위해 장비에 많은 돈을 투자했다는 사실을 밝히며 크리에이터에 대한 열망과 포부를 드러냈다. 이어 장비에 들인 금액을 공개해 사람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기도 했다.

지오는 이구동성 게임 중 “저희는 키스를 안 해요”라고 폭탄 고백을 해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했다. 이에 최예슬은 “첫 키스는 해봤잖아”라고 당황한 모습을 보여 더 큰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 커플의 키스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는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이날 지오는 내년 최예슬과 스몰 웨딩을 올리고 싶다고 털어놓아 MC는 물론 최예슬까지 놀라게 했다. 지오는 진중하게 결혼을 전제로 최예슬과 만나고 있다며 결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를 밝혔고, 최예슬에 대한 사랑과 무한 믿음을 과시했다.

지오의 직업 전향부터 러브 스토리 등 자세한 이야기는 3일 오후 8시 30분에 ‘비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MBC에브리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비디오스타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