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 트와이스 사나 "볼빨간사춘기 노래 좋아해" [TV온에어]
2018. 08.04(토) 20:45
놀라운 토요일
놀라운 토요일
[티브이데일리 윤송희 기자] 그룹 트와이스 멤버 사나와 모모가 '놀라운 토요일' 멤버들에 크게 환영받았다.

4일 밤 방송된 케이블TV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코미디언 신동엽 박나래 문세윤 양세형, 그룹 샤이니 키, 트와이스 사나 모모, 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 가수 한해 붐 혜리가 출연했다.

이날 키는 트와이스의 등장에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문세윤은 키의 빨간 모자를 언급하며 "키는 얼굴도 모자라 모자까지 빨개졌다"고 말했다. 사나와 모모가 키를 위해 '샤샤샤' 애교를 준비했다. 키는 "잠시만"이라며 개인 카메라로 촬영을 시도해 웃음을 자아냈다.

혜리는 "제 생일날 사나가 축하 영상을 보내줬다. 너무 귀여워서 하루 종일 봤다"고 사나에 얽힌 일화를 공개했다. 신동엽은 "돈도 안 주고 그런 영상을 받았냐"며 부러워했다.

랜덤 돈가스가 상품으로 걸린 채 그룹 볼빨간사춘기 '블루(Blue)'가 문제로 출제됐다. 사나는 "볼빨간사춘기를 너무 좋아해서 나오는 곡마다 들어본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붐은 "실제로 사나가 볼빨간사춘기가 받아쓰기 가수로 나왔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고 말했다.

특히 사나는 '블루'가 출제되자 "샤워할 때마다 듣는 곡이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멤버들이 정답을 맞힐 자신이 있냐고 묻자 사나는 "그건 아니다. 자주 듣긴 했지만 가사를 본 적은 없다"고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티브이데일리 윤송희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윤송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모모 | 볼빨간사춘기 | 사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