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동의 톡투유2’ 이청아 “아픈 거 잘 참는다” [TV온에어]
2018. 09.11(화) 22:19
김제동의 톡투유2-행복한가요 그대 소녀시대 유리 정재찬 제이레빗 정다운 이청아
김제동의 톡투유2-행복한가요 그대 소녀시대 유리 정재찬 제이레빗 정다운 이청아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배우 이청아와 소녀시대 유리가 ‘부심’을 고백했다.

11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교양프로그램 ‘김제동의 톡투유2-행복한가요 그대’는 MC 김제동, 패널 정재찬 교수, 커피소년, 소녀시대 유리, 게스트 이청아가 출연해 입담을 과시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청아는 이날 ‘자부심’이라는 주제에 관련해, 두 가지 특성을 고백했다. 그는 우선 냄새를 잘 맡는다고 말했다. 그는 “제가 각종 냄새를 잘 맡는데, 향신료 같은 거 그런 거 잘 맞힌다”라고 전했다.

이청아는 “그리고 저는 잘 참는다. 특히 아픈 거. 급체를 한 적이 있어서 동생이 뭘 찔러주려고 했는데 걔가 못 찌르더라. 그래서 제가 직접 찔렀다. 동생이 그 다음부터 저를 굉장히 무서워 하더라”라며 일상 에피소드를 전했다.

또한 유리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골똘히 생각하는 편이라며, 산에 올라가 명상을 한다는 일상 버릇을 고백하기도 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제동의 톡투유2-행복한가요 그대 | 소녀시대 유리 | 이청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