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샘물 “화제 된 탕웨이 메이크업, 첫 만남 이미지 살렸다” (정희)
2018. 09.12(수) 13:36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정오의 희망곡’ 정샘물이 탕웨이 메이크업 비화를 밝혔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에는 메이크업 아티스트 정샘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DJ 김신영은 김태희 결혼식, 탕웨이, 이효리, 최지우 등 정샘물의 스타 메이크업 이력을 읊었다. 그 중에서도 김신영은 탕웨이에 대해 언급하며 “중국 활동 메이크업이랑 한국 메이크업이 너무 달라 기사도 났더라. 알고 보니 정샘물 선생님이 해주셨더라. 온화하고 여신으로 변한 느낌”이라고 극찬했다.

이에 정샘물은 “(탕웨이를) 처음 봤을 때 신영 씨가 얘기한 그대로의 이미지를 받았다. 지적이고 온화하고 세련된 느낌이었다”며 “그 전에 어떤 메이크업을 했는지는 본적이 없었고 이미지를 본 후 ‘이렇게 하면 되겠다’ 했다. 나중에 비교 버전을 본 후 뿌듯하고 좋았다. 그런 걸 찾아주신 분들께도 감사했다”고 이야기했다.

덧붙여 정샘물은 “처음 만났을 때 그 사람이 가지고 있는 고유성이 있다. 다른 사람과 섞이지 않는 고유한 지점에 집중하는 것”이라며 자신만의 메이크업 포인트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보는 라디오 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