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조인성 '라디오스타' 출연, 섭외 일등공신은 차태현 [시선강탈]
2018. 09.12(수) 23:29
조인성, 라디오스타
조인성, 라디오스타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조인성이 마침내 '라디오스타'에 떴다.

12일 밤 11시 10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영화 '안시성'의 네 배우 조인성 배성우 박병은 남주혁이 함께하는 '갑옷을 벗고~'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 오프닝부터 MC들의 시선은 모두 조인성에게 쏠렸다. '라디오스타'가 7년 가까이 방송을 통해 꾸준한 섭외 요청을 한 인물이기 때문이다. MC 차태편은 "나와줘서 고마워. 속이 시원합니다"라며 조인성을 소개했고, 김국진은 박수를 치며 "우리가 노래를 부르던 조인성이 나왔다"고 말했다.

조인성은 "드디어 불러주셔서 나오게 됐다"며 겸손하게 첫 인사를 전했고, 김구라는 "말은 바로 해라. 우리가 계속 불렀다"고 즉시 조인성 말을 정정했다. 윤종신은 "이런 구걸에 가까운 캐스팅은 처음"이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조인성은 "언젠가 한번 나와야 한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었다. 태현이 형이랑 워낙 친하다"며 "영화 덕에 그야말로 이해관계가 맞아서, 태현이 형이 판을 깔아주셨다"며 출연 배경을 설명했다. 또한 "상암MBC는 처음이다. MBC에 온 것이 16년 만이다. 여의도에 있을 때는 자주 왔다 갔다 했다"며 '옛날사람' 같은 모습을 보여 웃음을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라디오스타 | 조인성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