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혀진 계절' 김무열X고보결, 서늘한 분위기 티저 공개
2018. 09.18(화) 14:16
잊혀진 계절
잊혀진 계절
[티브이데일리 윤송희 기자] '잊혀진 계절'이 영화 같은 영상미로 서늘한 범죄현장을 담는다.

18일 KBS2 새 단막극 'KBS드라마스페셜 2018'의 두 번째 작품 '잊혀진 계절'(극본 김성준·연출 김민태) 제작진이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잊혀진 계절'은 2030 세대에게 익숙한 고시원과 고시촌에서 벌어지는 살인 사건을 여주인공의 시선과 심리를 통해 바라보는 생활 밀착형 심리 스릴러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우발적인 한 번의 살인이 다른 한 개인의 욕망과 만나 어떻게 연쇄살인으로 전개되고, 평범했던 범인은 왜 괴물이 돼가는지를 속도감 있게 보여준다.

주변 일에 무관심하던 은재(고보결)의 차가운 눈빛이 두려움으로 가득 차고 점점 광기 어리게 변해가는 준기(김무열)의 눈빛을 통해 이들 사이에 어떤 일이 벌어졌는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잊혀진 계절' 제작진은 "내용이 약간 무섭다고 보일 수도 있다. 심리 스릴러 장르로 서늘한 느낌에 가깝다"고 작품을 소개하며 "많은 것을 타협하지 않고 굉장히 공들여 만든 작품이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잊혀진 계절'은 21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윤송희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윤송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고보결 | 김무열 | 잊혀진 계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