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동네사람들' 임진순 감독 "'범죄도시' 전 진선규 캐스팅, 미리 찜하길 잘했다"
2018. 10.08(월) 11:52
임진순 감독
임진순 감독
[티브이데일리 윤송희 기자] 영화 '동네사람들'의 임진순 감독이 진선규에 애정을 드러냈다.

'동네사람들'(감독 임진순·제작 데이드림) 제작보고회가 8일 오전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압구정 CGV에서 개최됐다. 이 자리에는 임진순 감독과 배우 마동석 김새론 이상엽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동네사람들'은 학생이 실종됐지만 아무도 찾지 않는 의문의 마을에 새로 부임한 체육교사 기철(마동석)이 사건의 실마리를 쫓게 되는 내용을 담은 영화다.

이날 임진순 감독은 제작보고회 자리에 불참한 진선규를 언급하며 "원래 캐스팅 라인업에 없는 배우였다. 괜찮은 친구가 있다고 해서 한 번 만나봤다"고 말문을 열었다. 임진순 감독은 오디션, 대본 리딩의 과정 없이 30분의 미팅만으로 진선규를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임진순 감독은 "다들 '범죄도시' 이후 진선규를 캐스팅했다고 생각하는데, 그 이전에 만났다"며 진선규의 열정이 자신의 마음을 움직였다고 설명했다. '동네사람들' 캐스팅 이후 '범죄도시' 속 진선규가 인기를 끈 덕에 기뻤다는 임진순 감독은 "미리 찜하길 잘했구나 싶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동네사람들'은 11월 개봉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윤송희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조혜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윤송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동네사람들 | 임진순 | 진선규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