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일우 측 "'해치' 출연? 검토 중…아직 사회복무요원에 집중"
2018. 10.10(수) 15:56
정일우
정일우
[티브이데일리 연휘선 기자] 배우 정일우가 '해치' 출연을 검토 중이다.

10일 정일우의 에이전시 HB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티브이데일리에 "SBS 새 주말드라마 '해치'(극본 김이영) 제작진으로부터 정일우의 섭외 요청을 받은 건 맞다. 그러나 아직 정일우가 사회복무요원으로 군 대체 복무 중인 만큼 근무에 집중하고 있다. 현재로서는 검토 중인 작품일 뿐이다"라고 밝혔다.

이날 오후 한 매체는 정일우가 '해치' 출연을 확정하며 소집해제와 동시에 드라마로 복귀한다고 보도했다. 정일우가 극 중 연잉군 이금 역을 맡는다는 것.

'해치'는 천한 무수리의 몸에서 태어난 왕자 연잉군 이금과 만년 과거 준비생인 박문수, 사헌부의 열혈 다모 여지, 저잣거리의 왈패 달문이 힘을 합쳐 대권을 쟁취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선악을 구분하고 정의를 지키는 전설 속의 동물에서 모티브를 얻은 퓨전 사극으로, 오늘날 검찰과 같은 조선의 사헌부 개혁을 통해 정의로운 메시지를 유쾌하게 전달할 전망이다.

정일우가 맡은 이금은 훗날 조선 영조가 되는 인물로 왕의 혈육임에도 모친이 천민인 까닭에 왕손으로 인정받지 못하는 왕자다. 타고난 천재이나 소용이 없는 비애를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정일우는 사회복무요원으로 국방의 의무를 대체하고 있으며 12월 2일 소집해체 예정이다. 그가 '해치'로 드라마에 복귀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해치'의 대본은 드라마 '이산', '동이', '마의', '화정'의 김이영 작가가 맡는다. 내년 봄 SBS 주말극 편성 예정.

[티브이데일리 연휘선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티브이데일리 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연휘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정일우 | 정일우 복귀 | 해치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