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인생술집' 윤주만, '미스터 선샤인' 유죠가 탄생하기까지 [시선강탈]
2018. 10.11(목) 23:56
인생술집 윤주만
인생술집 윤주만
[티브이데일리 공미나 기자] 윤주만이 '미스터 션샤인' 유죠 캐릭터를 위해 기울인 노력들을 밝혔다.

11일 밤 방송된 케이블TV tvN 예능프로그램 'NEW 인생술집'(이하 '인생술집')에는 '미스터 션사인'의 주역 최무성 김혜은 윤주만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윤주만은 '미스터 션사인'에서 구동매(유연석)의 곁을 충직하게 지키는 오른팔 유죠를 연기했다. 이날 윤주만은 캐릭터를 위해 연구한 부분들에 대해 말했다.

그는 "일본인스럽게 보이고 싶어서 일본 영화를 찾아봤다"며 "그중 어느 한 영화에서 마음에 드는 캐릭터를 찾았다. 굉장히 목소리가 낮고 굵었는데, 비슷하게 표현하려 목소리를 갈았다"고 설명했다.

"정말 일본인 같았다"는 연기 칭찬에 윤주만은 외형적으로 고민했던 부분도 공개했다. 그는 "분장팀에서 올백 머리를 권유했는데, 굉장히 허전했다. 뭔가 없을까 생각하다가 영화 '어벤져스' 속 로키 캐릭터가 생각났다"며 "그래서 뒷머리를 만들었고, 지금의 유죠 캐릭터가 탄생했다"고 밝혔다.

많은 노력 끝에 탄생한 유죠 캐릭터였지만 일본어 연기는 쉽지 않았다. 윤주만은 "일본어 대사가 정말 막막했다"며 "제가 아는 말이라고는 '오이시' 같은 것 밖에 없었는데 너무 스트레스가 심했다"고 말했다.

[티브이데일리 공미나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공미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미스터 션샤인 | 윤주만 | 인생술집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