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이재명 압수수색, 김부선 '여배우 스캔들' 아닌 '형 강제 입원' 때문
2018. 10.12(금) 09:46
DMZ국제다큐영화제 기자간담회 당시 이재명 경기도지사
DMZ국제다큐영화제 기자간담회 당시 이재명 경기도지사
[티브이데일리 연휘선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압수수색을 당했다.

경기도 분당경찰서는 오늘(12일) 오전 7시 20분 께 이 지사의 경기도 성남시 소재 자택과 성남시청 통신기계실, 행정전산실, 정보통신과, 행정지원과 등 4개 사무실에서 수사관 40여 명을 동원해 압수수색을 시작했다.

이재명 지사의 압수수색은 성남시장 재임 시절 친형 재선 씨(작고)를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키고, 지방선거 기간에 방송 토론에서 의혹을 부인해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다. 경찰은 이재명 지사가 실제로 이 같은 내용을 지시한 바 있다면 관련 부서에 어떤 형태로는 근거가 남았을 것으로 보고 압수수색을 실시했다. 또한 경찰은 이번 압수수색은 배우 김부선이 연루된 '여배우 스캔들'과는 관계가 없다고 밝혔다.

이재명 지사의 압수수색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경찰은 7월에도 동일한 사안과 관련해 분당보건소, 성남시정신건강증진센터, 국민건강보험공간 성남남부지사 등을 압수수색한 바 있다. 이번 압수수색도 당시 수색의 연장선에 있다.

앞서 바른미래당은 6.13 지방선거 직전 방송토론에서 이재명 지사에게 '친형 정신병원 강제입원', '여배우 스캔들', '성남FC 관련 160억 원 뇌물 수수' 등의 의혹을 제기했다. 또한 선거 직후 성남적폐진상조사특위를 꾸려 이재명 지사를 직권남용죄,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죄, 특가법상 뇌물죄 및 제3자 뇌물죄 등으로 고발했다. 이에 이재명 지사는 모든 의혹을 전면 부인하며 결백을 주장했다. 사건을 맡은 분당경찰서는 이재명 지사에 대한 소환 계획은 없다고 밝혔으나 두 차례 압수수석이 진행됨에 따라 경찰 소환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연휘선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조혜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연휘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부선 | 이재명 | 이재명 압수수색
싸이월드공감

Warning: imagegif(/WWW/tvdaily/www/upimages/thumnail/mh1407186.gif): failed to open stream: Permission denied in /WWW/tvdaily/www/include/thumnail.php3 on line 35

Warning: imagegif(/WWW/tvdaily/www/upimages/thumnail/mh1407021.gif): failed to open stream: Permission denied in /WWW/tvdaily/www/include/thumnail.php3 on line 35

Warning: imagegif(/WWW/tvdaily/www/upimages/thumnail/s1406435.gif): failed to open stream: Permission denied in /WWW/tvdaily/www/include/thumnail.php3 on line 35
브래들리 쿠퍼, 뉴욕에 150억 저택 구입 ‘이리나 샤크 결혼 임박?’

Warning: imagegif(/WWW/tvdaily/www/upimages/thumnail/s1406427.gif): failed to open stream: Permission denied in /WWW/tvdaily/www/include/thumnail.php3 on line 35
나영석, 별 것 아닌 소홀함이 불러온 것 [이슈&톡]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