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금이 보고있다’ 권유리, 깜찍한 가오나시 변신
2018. 11.01(목) 17:52
대장금이 보고있다, 권유리
대장금이 보고있다, 권유리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대장금이 보고있다’ 권유리가 변신에 나선다.

1일 MBC 예능 드라마 ‘대장금이 보고있다’(극본 박은정·연출 선혜윤)의 권유리가 귀여운 귀신으로 깜짝 변신한 모습을 공개했다.

권유리는 ‘대장금이 보고있다’에서 신입사원 복승아 역을 맡아 먹방은 물론 폭풍 눈물 연기까지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내고 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권유리는 가오나시(애니메이션 귀신 캐릭터)로 분장한 채 신동욱 앞에 서 있어 도대체 무슨 사연일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이날 방송되는 ‘대장금이 보고있다’에서는 소고기로 한밤의 시청자들을 유혹하는 밥상을 차린다. 예나 지금이나 밥상에 올라오는 순간 “오늘 무슨 날이야?”란 말이 절로 나오게 하는 소고기로 어떤 특별 레시피가 공개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대장금이 보고있다’는 오로지 먹는 게 낙이고, 먹기 위해 사는 삼남매의 로맨스도 뿜뿜하고, 침샘까지 뿜뿜하는 먹부림 드라마다. ‘소고기’와 함께 하는 네 번째 밥상은 이날 밤 11시 10분에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권유리 | 대장금이 보고있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