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황보미, SBS '강남 스캔들' 여주인공 캐스팅
2018. 11.09(금) 10:12
배우 황보미
배우 황보미
[티브이데일리 연휘선 기자] 배우 황보미가 '강남 스캔들'에 캐스팅됐다.

소속사 디모스트 엔터테인먼트는 9일 "황보미가 26일 첫 방송되는 SBS 새 아침드라마 '강남 스캔들'(극본 박혜련·연출 윤류해)에 여주인공 명지윤 역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강남 스캔들'은 엄마의 수술비를 벌기 위해 철부지 재벌 상속남을 사랑하는 척했던 여자가 그 남자를 진짜로 사랑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재벌의 민낯과 그들의 변화를 통해 사랑의 소중함을 알릴 전망이다.

황보미는 극 중 갖고 싶은 걸 못 가져본 적 없는 부잣집 막내딸이자 잘 나가는 아나운서 명지윤 역으로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지난 2013년 SBS 드라마 '못난이 주의보'를 통해 얼굴을 알린 황보미는 케이블TV tvN '후아유', SBS '주군의 태양', '야왕', '별에서 온 그대', '상속자들', MBC '구암 허준', '오로라 공주', 영화 '관상' 등에 출연하며 다재다능한 모습을 선보였다. 이후 2014년 SBS 스포츠 아나운서로 입사해 '베이스볼S'등의 진행을 맡아 아나운서로 변신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강남 스캔들'은 '나도 엄마야' 후속으로 26일 오전 8시 40분에 첫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연휘선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연휘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SBS | 강남 스캔들 | 황보미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