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우리새끼' 노사연 "태진아, 아내 생일 때 1억짜리 통장 선물해 충격" [TV온에어]
2018. 11.12(월) 06:50
미운우리새끼
미운우리새끼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미운우리새끼' 노사연이 태진아가 아내 옥경의 생일 때 1억짜리 통장을 선물한 사실을 밝혔다.

11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김건모의 리드 하에, 노사연 이무송 부부와 태진아가 대마도 쉰혼투어를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노사연은 태진아 앞에서 "옥경 언니가 1억짜리 통장을 보여주면서 '내 생일인데 우리 남편이 선물로 줬다'고 하더라. 자랑하는데 허탈감이 들었다. 어떤 남편이 1억짜리 통장을 주냐"고 목소를 높였다.

이어 노사연은 "며칠 뒤 언니를 다시 만났다. 언니에게 '난 언니가 너무 멋있다'고 말했다. 1억짜리 통장 준 게 나는 너무 충격이었다. 그런데 언니가 '1억짜리 통장 주면 뭐 하니, 도장을 안 주는데'라고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노사연은 이무송이 등장하자 "우리 남편은 나 아들 낳았을 때, 좋은 외제차를 사줬다"고 자랑했지만, 이무송은 "그런데 일주일 만에 그 차 안에서 싸웠다"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티브이데일리 김한길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한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미운우리새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