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기·신세경, 미키마우스와 '미리 크리스마스' (섹션TV)
2018. 12.10(월) 17:27
섹션TV, 이준기 신세경
섹션TV, 이준기 신세경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이준기 신세경이 첫 내한한 미키마우스와 만났다.

10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이하 ‘섹션TV’)에서는 산타로 변신한 배우 이준기 신세경과 만난다.

세계 최장수 캐릭터 미키마우스가 어느덧 90세를 맞았다. 90주년을 기념해 특급 경호를 받으며 내한한 미키마우스는 크리스마스 맞이 아동들을 위한 산타클로스 이벤트에 참석했다. 미키마우스와 함께 한 배우 신세경과 이준기는 산타로 변신했다. 미키마우스와 국적이 달라 말은 서로 통하지 않았지만, 미키의 보디랭귀지 실력에 두 배우는 감탄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90세를 맞은 미키 선생님은 나이 언급을 싫어한다고 해 모두를 웃게 만들기도 했다.

이준기는 연예계 선배 신세경에게 배울 점이 많다고 칭찬을 이어갔다. 그는 최근 1인 방송 크리에이터가 된 신세경의 영상을 보고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고 말했다. 신세경은 구독자 수가 많아져 채널이 커지더라도 절대 다른 곳에 양도하지 않을 것이라고 화답했다. 평소 봉사활동에 관심이 많다는 이준기는 팬들이 그의 이름을 걸고 봉사활동을 하고 있고, 이에 맞춰 그도 봉사를 많이 다닌다고 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인기와 함께 스타의 선한 영향력을 느낄 수 있는 부분이었다.

마음까지 따뜻하게 만든 이준기, 신세경의 인터뷰 현장은 이날 저녁 8시 55분 오후 8시 55분 ‘섹션TV’에서 공개된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섹션TV | 신세경 | 이준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