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수현 '럽스타그램' 증발, 마이크로닷 "남친" SNS 삭제
2018. 12.21(금) 10:50
마이크로닷(위)과 홍수현(아래)이 같은 날 게재한 전시회 사진
마이크로닷(위)과 홍수현(아래)이 같은 날 게재한 전시회 사진
[티브이데일리 연휘선 기자] 배우 홍수현과 래퍼 마이크로닷의 결별설이 제기된 가운데 홍수현이 '럽스타그램'을 수정했다.

21일 홍수현과 마이크로닷의 결별설이 제기됐다. 이날 한 매체는 연예계 관계자의 말을 빌려 홍수현과 마이크로닷이 '빚투(나도 떼였다)'로 불리는 마이크로닷 부모의 채무 불이행 논란 이후 관계가 소원해졌고 결국 헤어져 연말에 각자 시간을 갖기도 했다고 보도했다.

이 가운데 홍수현과 마이크로닷의 SNS 변화가 포착됐다. 지난 달 4일 홍수현과 마이크로닷은 각자 SNS에 한 전시회 사진을 게재했다. 홍수현은 당시 전시회 사진과 함께 "남친은 어디 가시고 혼자"라는 짤막한 글을 남겼다. 그러나 21일 오전, 해당 게시물에는 사진만 남았다.

홍수현과 마이크로닷은 지난해 10월 채널A 예능 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 게스트와 고정 멤버로 만나며 연인으로 발전했고, 올해 7월 열애를 인정했다. 공개 열애 당시 두 사람은 12세 나이 차이를 극복한 점으로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최근 마이크로닷의 부모가 20년 전 지인들에게 20억 원을 빚진 후 뉴질랜드로 도주했다는 소위 '빚투(나도 떼였다)' 논란에 휩싸이며 이상 기류를 빚었다. 또한 홍수현의 SNS에도 마이크로닷 관련 악플이 도배돼 비판을 샀다.

현재 마이크로닷은 '도시어부'를 비롯해 출연 중이던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고 모든 활동을 중단했다. 홍수현은 tvN 예능 프로그램 '서울메이트2'에 출연 중이다. 아직까지 양측은 결별설에 관한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연휘선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홍수현·마이크로닷 인스타그램 캡처, 티브이데일리 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연휘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마이크로닷 | 홍수현 | 홍수현 마이크로닷 결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