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라, 크리스마스 트리도 삼켜버리는 '꽃미모'
2018. 12.26(수) 17:35
유라
유라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인턴기자] 그룹 걸스데이 멤버 유라가 화려한 미모를 뽐냈다.

유라는 26일 자신의 SNS에 "나의 크리스마스가 끝났다 흑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라는 꽃무늬 프린트 원피스를 입고 카메라를 바라보며 미소 짓고 있다. 어플을 이용해 만든 빨간색 꽃모양 스티커가 유라의 러블리함을 더한다. 여기에 형형색색 장식품으로 꾸며진 크리스마스 트리 앞에서 더욱 빛나는 유라의 화려한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유라는 현재 종합편성채널 MBN 예능프로그램 '기부 앤 테이크, 사세요'에서 코미디언 이휘재, 문세윤, 가수 슬리피와 함께 진행을 맡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인턴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유라 SN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걸스데이 | 걸스데이유라 | 유라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