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SBS 연기대상' 이제훈·신혜선, '월화드라마 남녀 최우수 연기상' 수상
2019. 01.01(화) 01:07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인턴기자] '2018 SBS 연기대상'에서 배우 이제훈과 신혜선이 '월화드라마 부문 남녀 최우수 연기상'을 받았다.

'2018 SBS 연기대상'이 31일 밤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열렸다.

이날 이제훈은 월화드라마 부문 남자 최우수 연기상을 받았다. 이제훈은 "'여우각시별'을 통해 시청자분들을 만난다는 생각으로 열심히 촬영했다. 모두에게 감사드린다. 이렇게 좋은 드라마를 마칠 수 있어서 감사했다"며 감독을 비롯 제작진의 이름을 호명했다. 그는 이어 "많은 분들이 저를 받아주셨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는 말 전하고 싶다. 그리고 저희 엔터테인먼트 사장님과 대표님께 감사드린다"고 했다.

신혜선은 월화드라마 부문 여자 최우수 연기상을 받았다. 그는 "상을 주셔서 너무나 감사드린다. 제가 이 드라마에서 연기를 하면서 위안을 많이 받았다. 이렇게 예쁘고 착한 드라마 만들어주신 감독님과 작가님께 너무 감사드린다"며 "제작진분들도 너무 고생많으셨다.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인턴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SBS | 연기대상 | 연기대상시상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