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그대 이름은 장미’ 유호정 “딸에게 친한 친구 같은 엄마” [인터뷰 맛보기]
2019. 01.08(화) 15:08
그대 이름은 장미 유호정 인터뷰 맛보기
그대 이름은 장미 유호정 인터뷰 맛보기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그대 이름은 장미’의 유호정이 자신이 친한 친구와 같은 엄마라고 했다.

배우 유호정은 8일 서울 삼청동 소재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그대 이름은 장미’(감독 조석현 배급 리틀빅픽처스) 관련 인터뷰에서 자신어 딸에게 어떤 엄마인지를 직접 물어봤다고 했다.

‘그대 이름은 장미’에서 홍장미 역을 연기한 유호정은 딸 홍현아 역을 연기한 채수빈과 친구 같은 엄마의 모습을 보여준다. 딸의 옷을 입은 것을 가지고 티격태격을 하거나 드라마를 함께 보면서 함께 눈물을 흘리기도 한다.

이에 유호정은 “인터뷰 중에 딸에게 어떤 엄마냐는 질문을 많이 받아서 딸에게 직접 물어봤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딸이 ‘친한 친구 같은 엄마’라고 이야기를 했다. 친한 친구는 비밀이 없어야 하는데 나에게 비밀이 없냐고 물어 봤더니 없다고 했다”며 “오히려 엄마랑 노는 게 편하다고 이야기를 하는데 되게 뿌듯했다”고 말했다.

또한 “딸이 느끼기에는 편안한 엄마인 것 같다. 관심사도 함께 한다. 딸이 방탄 소년단을 좋아하는데 같이 노래를 들어주기도 하고 좋아하는 걸 공유하고 있다”며 “쇼핑을 할 때도 같이 가자고 한다”고 했다.

끝으로 유호정은 “아직 딸이 사춘기가 아니라서 그런지 잘 지내고 있는 것 같다”고 답했다.

‘그대 이름은 장미’는 지금은 평범한 엄마 홍장미(유호정) 씨 앞에 한 남자가 나타나 그의 감추고 싶던 과거가 강제 소환 당하면서 펼쳐지는 코미디 영화다. 유호정은 극 중 과거 가수를 꿈꿨지만 현재는 평범한 싱글맘으로 살아가는 홍장미를 연기했다.

영화는 오는 16일 개봉한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리틀빅픽처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그대 이름은 장미 | 유호정 | 인터뷰 맛보기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