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극한직업’ 진선규 “코미디 연기 너무 해보고 싶었다”
2019. 01.10(목) 16:41
극한직업 진선규
극한직업 진선규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배우 진선규가 코미디 연기를 해보고 싶었다고 밝혔다.

영화 ‘극한직업’(감독 이병헌 배급 CJ엔터테인먼트)의 언론시사회가 10일 오후 2시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렸다. 언론시사회 이후 진행된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이동휘, 공명을 비롯해 이병헌 감독이 참석했다.

진선규는 전작 ‘범죄도시’로 인해 센 이미지가 강하다. 그러나 이번 작품에서 코미디 연기를 통해서 이미지 변신을 시도했다.

진선규는 “영화 ‘범죄도시’가 잘 돼서 그 사이에 뜻하지 않을 정도로 사랑을 받았다. 사람이 센 사람이라고 각인 되지 않을까 걱정을 했는데 각인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코미디를 안해 봐서 너무 해보고 싶었다”고 했다.

또한 “나와 비슷한 느낌의 모습을 표현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며 “시나리오가 나에게 왔을 때 너무 행복했다”고 말했다.

‘극한직업’은 해체 위기의 마약반 5인방이 범죄조직 소탕을 위해 위장창업한 마약 치킨이 일약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게 되면서 벌여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영화는 오는 23일 개봉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신정헌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극한직업 | 진선규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