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신과의 약속’ 한채영, 한겨울 바닥에 주저앉아 오열
2019. 01.12(토) 22:17
신과의 약속 한채영
신과의 약속 한채영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신과의 약속’ 한채영의 눈물이 보는 이들의 가슴을 울린다.

지난 주 자체 최고 시청률을 2주만에 갈아치우고 24회 연속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하고 있는 MBC 주말특별기획드라마 ‘신과의 약속’(극본 홍영희, 연출 윤재문) 제작진이 오열하고 있는 한채영의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한채영은 눈물이 가득 맺힌 슬픈 눈으로 어딘가를 아련하게 바라보고 있다. 파도처럼 밀려오는 감정을 애써 누르던 그녀는 이내 주체할 수 없는 슬픔에 무너져 내린 듯 한겨울 차가운 바닥에 주저앉아 눈물을 쏟아내고 있다. 곁에 있던 이휘향이 그런 그녀를 끌어안고 함께 우는 모습도 포착되어 보는 이들의 마음을 더욱 아프게 한다.

절절한 모성애로 매주 시청자들의 마음을 먹먹하게 만드는 한채영이 이번에는 무슨 일로 이토록 서럽게 울고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 현우(왕석현)는 할아버지 김상천(박근형)의 집으로 들어오라는 요구에 할아버지 집에 들어갔다. 이곳에서 현우는 동생인 준서(남기원)가 이복동생이 아닌 어릴 적 백혈병에 걸렸던 자신을 위해 제대혈을 주고 죽은 줄 알았던 자신의 친동생이라는 것을 알게 됐고, 동생에게 더욱 애틋한 마음을 가지게 됐다.

동생을 엄마인 지영(한채영)에게 보여주고 싶어서 동생과 함께 찍은 사진을 보내던 현우는 결국 준서를 데리고 엄마, 아빠 민호(이천희)가 있는 양평으로 향했다. 이를 모르고 회사에서 집으로 돌아온 나경(오윤아)은 준서가 없어진 걸 발견했고, 현우가 준서와 함께 양평으로 가고 있다는 것도 알게 되었다.

방송 말미에는 양평에 도착한 현우와 준서가 엄마 지영을 발견하고 동시에 달려가 안기는 모습과 준서를 찾기 위해 차를 몰고 맹렬히 양평으로 향하는 나경의 모습이 함께 그려져 긴장감이 높아졌다.

그런 가운데 한채영이 오열하고 있는 모습이 공개되어 안타까움을 불러일으키며 이번 주 방송에 대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예인 E&M]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신과의 약속 | 한채영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