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노우, 소셜 프로듀싱 플랫폼 '스노우메이커스' 론칭
2019. 01.28(월) 16:00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소셜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스노우엠(snowM)이 신개념 프로듀싱 플랫폼 '스노우메이커스'를 론칭한다.

28일 스노우엠에 따르면 소셜 프로듀싱이란 아이돌 제작의 모든 단계를 팬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과정을 의미한다.

스노우메이커스는 프리프로덕션(캐스팅, 기획, 트레이닝 등)과 프로덕션(음반 제작, 안무 제작, MV 제작, 의상 제작 등), 마케팅(리서치, SNS 마케팅, 방송 홍보, 언론 홍보, 제휴 마케팅, 팬미팅,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등), 디스트리뷰션(음원, 음반 및 굿즈 유통 등) 등 비즈니스의 전 과정을 플랫폼화한 것으로 팬들이 직접 모든 과정에 참여, 아티스트를 키워 나가는 글로벌 서비스를 체험하게 된다.

또한 "아이돌 제작의 전 과정에서 글로벌 팬들이 아티스트와 콘텐츠에 대해 투표, 배틀, 후원 등 적극적 참여를 통해 스스로 스타를 만들어가는 인프라를 제공하는 서비스이자 스타의 활동에 대한 보상을 공정하게 배분할 수 있는 시스템을 설계했다. 인공지능, 배틀 오디션, 토너먼트 오디션과 같은 기능과 아카데미, 뷰티, 기획사, 유통사 등 제휴 파트너사들을 통해 팬들은 마치 아이돌 기획사의 직원이자 주주와 유사한 역할을 맡을 것"이라고 스노우엠은 밝혔다.

스노우메이커스는 이 전 과정을 설계하고 추진하는 온·오프라인 시스템을 구축, 톱클래스 뿐 아니라 기존 오디션에서 잠깐 이슈가 되고 사라지는 아까운 예비스타들에게도 새로운 기회를 제공하며 콘텐츠를 만들고 성장할 수 있도록 팬들과의 상호 협업 시스템을 만들어나갈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김지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스노우엠]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지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