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박원상 "천만영화 '7번 방의 선물', 망할 줄 알았다" (아이템)
2019. 02.11(월) 16:28
아이템, 박원상
아이템, 박원상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배우 박원상이 시청률 공약에 대해 언급했다.

11일 오후 MBC 새 월화드라마 '아이템'(극본 정이도·연출 김성욱) 제작발표회가 서울 마포구 상암동 상암MBC에서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배우 주지훈 진세연 김강우 김유리 박원상 오승훈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아이템'은 꼴통검사 강곤과 프로파일러 신소영(진세연)이 특별한 초능력을 가진 '아이템'을 차지하려는 인간들의 욕망 속에 숨겨진 음모와 비밀을 파헤치는 판타지 블록버스터다. 카카오페이지에서 인기리에 연재중인 동명의 웹툰이 원작이다.

이날 주지훈은 시청률 공약을 묻는 질문에 "아직 상의한 적은 없지만 드라마가 많은 분들에게 사랑을 받는다면 공약에 대해 진지하게 논의해 보겠다"고 말했다. 진세연은 시청률을 예측해 달라는 답변에는 조심스러운 태도를 취했다. 이어 "이슈가 돼서 드라마 이야기가 많이 나왔으면 한다. 많은 분들께 사랑 받아 보답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김강우와 김유리는 "괜히 입방정 떨면 안된다"며 옆 사람에게 마이크를 넘겼다. 김유리에게 마이크를 건네 받은 박원상은 "나는 시청률을 한번도 맞힌 적이 없다. 영화 '7번 방의 선물'도 망할 거라고 예측했는데 천만 관객을 넘겼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원상은 배우 중 막내인 오승훈에게 마이크를 넘겨 웃음을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조혜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원상 | 아이템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