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자회담’ 장도연 “모 걸그룹, 허공 바라보며 기계적 인사”
2019. 02.12(화) 23:48
6자회담 이경규 김용만 박명수 장동민 김희철 장도연
6자회담 이경규 김용만 박명수 장동민 김희철 장도연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6자회담’에서 코미디언 장도연이 모 걸그룹의 인사 실태를 폭로했다.

12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6자회담’은 이경규, 김용만, 박명수, 장동민, 김희철, 장도연의 이슈 토론장이 꾸며졌다.

이날 6명은 ‘꼰대’에 대한 토론을 나누던 중, 우리나라의 인사 문화를 입에 올렸다. 장도연은 “예전에 한 걸그룹이 제 대기실로 와서 인사를 한 적 있다”라며 “그때 몇몇 분은 그냥 눈이 허공을 보고 있더라”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장도연은 “몇몇 분은 기계적으로 인사를 하는 눈치더라. 그런 인사는 안 받느니만 못한 인사인 것 같다”라고 안타까워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6자회담 | 이경규 | 장도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