닉쿤 "데뷔 첫 솔로 앨범, 전곡 자작곡" (최파타)
2019. 03.05(화) 13:16
최파타
최파타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인턴기자] '최파타'에서 그룹 2PM 멤버 닉쿤이 데뷔 첫 솔로 앨범에 대해 이야기했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 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는 닉쿤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닉쿤은 지난달 18일 데뷔 11년 만에 첫 솔로 앨범 '미(ME)'를 발매했다. 타이틀 곡 '럭키 참(Lucky Charm)'은 따스한 멜로디와 닉쿤의 감성적인 목소리가 조화를 이루는 곡이다. 이와 관련 닉쿤은 "'럭키 참'은 약간 어쿠스틱 한 노래"라며 "눈 뜨자마자, 비몽사몽일 때 꿈인지 진짜인지 잘 구분 못할 때 그때의 생각과 감성을 담은 노래"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미'가 데뷔 첫 솔로 앨범임을 이야기하며 전곡이 영어로 이루어진 자작곡임을 밝혔다. 그는 "'미'를 발매하기에 앞서 2PM의 다른 멤버들이 군대에 가 있는 동안 내가 열심히 앨범을 내겠다고 팬들과 약속을 했었다"며 "그래서 앨범을 내야 되는 상황이었다. 그런데 대충 내는 것보다 온 힘을 다해서 내고 싶어서 처음부터 끝까지 자작곡으로 담았다"고 말했다.

닉쿤은 "솔로로 나오니 부담감이 있긴 있다"며 "한국어로 어떻게 한 시간 동안 이야기를 할까 걱정이 됐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티브이데일리 김민주 인턴기자 news@tvdaily.co.kr/사진=SBS 보는 라디오 캡처]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2PM | 닉쿤 |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