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설정 북마크
홈페이지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조들호2' 측 "스태프 촬영 중 부상, 재발 방지 위해 노력" [공식]
2019. 03.06(수) 16:58
조들호2
조들호2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조들호2' 측이 촬영 중 스태프 부상과 도로 무허가 촬영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KBS2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연출 한상우, 이하 '조들호2') 관계자는 6일 오후 티브이데일리에 촬영 중 스태프 부상에 대해 "사고를 당한 스태프 중 치명상을 입은 분은 다행히 없다"고 했다.

이어 '조들호2' 관계자는 현장에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앰뷸런스가 대기 중이었고, 사고 발생 후 부상자들은 바로 병원으로 이송했다. 현재 치료 중이다"고 밝혔다.

또한 ‘조들호2’ 팀이 무허가 상태에서 도로를 점령한채 촬영을 진행한 것에 대해 "관련 기관에 도로 사용 허가 및 촬영 계획서를 제출했지만, 행정 처리 되는 데 시간이 소요 됐다"면서 "촬영을 꼭 진행해야 했기 때문에 민원이 제기되면 과태료 부과 및 촬영이 취소될 수 있다는 걸 알았지만, 위험 부담을 감수하고 촬영을 진행할 수밖에 없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관계자는 촬영 중 스태프 부상과 도로 무허가 촬영에 대해 "심려 끼쳐 드려서 죄송하다. 재발 방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사과했다.

'조들호2'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조들호2
싸이월드공감
koreastardaily kantamedaily kakao qq sina news.yahoo news.msn tw.news.yahoo.com thegioidienanh vientianetimes 구글 mk hihoku KT KBS 네이트온 싸이월드 네이트 다음 tvcast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