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카풀, 허용 합의 “평일 출퇴근 시간만, 토•일 제외”
2019. 03.07(목) 16:28
카풀 택시
카풀 택시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택시와 카풀과 관련한 사회적대타협기구가 7일 마지막 회의를 열고 카풀 허용에 극적으로 합의를 했다.

사회적대타협기구는 7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회의를 열고 카풀 서비스 허용을 포함한 합의안을 마련했다.

이날 택시 단체와 카풀업계는 오전 7~9시, 오후 6~8시에 카풀을 허용하는 방안에 합의를 했다. 단, 토요일, 일요일, 공휴일은 제외하기로 결정을 했다.

또한 합의안에는 법인택시 기사 처우개선을 위해 근로 시간에 부합하는 월급제를 시행하고 국민 안전을 위해서 초고령 운전자 개인 택시의 다양한 감차 방안을 추진하는 방안이 포함됐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뉴시스]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카풀 | 택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