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피오 "대본 너무 못 읽어 드라마 출연 못할 줄 알았다"
2019. 04.05(금) 00:05
tvN 인생술집
tvN 인생술집
[티브이데일리 정다연 인턴기자] '인생숭집' 피오가 드라마에 출연하게 된 게기에 대해 밝혔다.

4일 밤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인생술집'에서는 밴드 자우림의 김윤아, 가수 거미, 그룹 블락비의 유권, 피오가 게스트로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웠다.

이날 피오는 tvN 드라마 '남자친구'에 출연하게 된 계기에 대해 고백했다.

피오는 "오디션이 있던 날 회사 샵에 갔는데, 회사 식구들이 엄청 꾸며주더라"며 "박보검이 그 드라마에 나온다는 것을 그때 알았다"고 말했다.

피오는 "오디션 장에 갔는데, 대본을 너무 못 읽었다"며 "내가 생각해도 이건 아니다 싶어서 앞에 계시던 감독님을 비롯한 드라마 관계자분들께 '죄송합니다. 저 안될 것 같아요'라고 말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그는 "감독님이 제 솔직한 그 모습을 좋게 봐주셨는지 감사하게도 촬영을 함께 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티브이데일리 정다연 인턴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tvN '인생술집']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정다연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남자친구 | 박보검 | 피오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