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고향 강원도” 김지민, 고성·속초·동해 산불에 ‘비통’
2019. 04.05(금) 15:53
강원도 고성 속초 산불 김지민
강원도 고성 속초 산불 김지민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개그우먼 김지민이 고향 강원도의 산불 사태에 절망적인 심경을 토로했다.

5일 새벽 김지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강원도 일대 산불에 관련된 기사를 캡처하며 비통한 심경을 토로했다.

김지민은 “저의 모든 것이 녹아 있는 동해시가...그것도 할머니 할아버지 아빠가 잠들어 계신 곳이 지금 어떤지 조차 알 수가 없어요. 기사로만 접할 수가 없어요"라고 적었다.

이어 "제가 할 수 있는 건 기도밖에 없네요. 지금도 화마와 맞서 싸우고 계실 분들께 부디 안전히 잘 이겨내주시라는 말밖에 해드릴 수 없는 게 죄송합니다"라며 "이 순간 비라도 내렸으면.. 아니, 바람이라도 멈추길 간절히 바라봅니다"라는 바람을 적었다.

지난 4일 강원도 고성에서 대규모 산불이 발생한 가운데, 강풍 등 외부영향으로 속초, 인제 등으로 해당 불이 번졌다. 여기에 동해 망상, 강릉 일대에도 산불이 나 우려를 자아냈다. 현재 큰 불은 진압된 상태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송선미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강원도 고성 | 김지민 | 속초 산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