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은이 "김형중·이석훈 무대, 유부남인 게 안타까워" (더히트)
2019. 04.05(금) 16:38
KBS 더 히트
KBS 더 히트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더 히트'에서 목소리만으로도 황홀해지는 명품 무대가 탄생한다.

5일 방송될 KBS2 예능프로그램 '더 히트'에서는 감미로운 미성의 발라더 김형중과 이석훈이 매시업 무대를 꾸린다.

'좋은 사람' '그랬나봐' '그녀가 웃잖아' 등 '바라만 보다 말하지 못하는 사랑'의 대가 김형중과 '그대를 사랑하는 10가지 이유' '사랑하지 말아요' 등 목소리만으로도 설레는 가수 이석훈의 만남은 매칭 자체만으로도 기대를 모았다.

김형중의 노래가 국민 3대 '호구송' 중 두 곡을 차지하고 있는 만큼, 두 사람의 매시업 곡도 역대급 '짠내송'이 예고됐다. 하지만 앞서 진행된 녹화 현장에서 무대를 바라보는 여성 관객들의 표정이 안타까웠던 이유는 가사 때문이 아니었다고. 무대가 끝난 후 MC 송은이가 "두 사람이 유부남인 게 안타까울 정도"였다고 말하자, 간미연과 그룹 오마이걸을 비롯한 장내의 모든 여성들이 고개를 끄덕였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격한 관객들의 호응에 다음 무대를 앞둔 붐은 "오늘 3팀이 나온 걸로 하고 우린 응원단장으로 치자"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고. 붐의 너스레에 응원단장 뺨치는 화려한 맞춤옷을 입고 있던 박현빈은 즉석에서 응원 군무를 선보이며 응원단장 못지않게 분위기를 달궜다.

김형중 이석훈의 설렘 가득한 무대와 박현빈 붐의 파이팅 넘치는 무대는 이날 밤 10시 '더 히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K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김형중 | 더히트 | 이석훈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