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 싱크로율 100% ‘빅이슈’, 이번엔 ‘아이돌 몰카’ 에피소드
2019. 04.18(목) 13:36
빅이슈, 주진모 한예슬
빅이슈, 주진모 한예슬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빅이슈’에서 인기 아이돌 멤버의 몰카 에피소드가 공개된다.

18일 방송을 앞두고 이날 공개된 SBS 수목드라마 ‘빅이슈’(극본 장혁린·연출 이동훈) 예고편에서 인기 아이돌멤버의 몰카 에피소드가 공개되면서 이야기가 다시 한 번 소용돌이친다.

최근 한국에서 벌어지는 연예계 상황을 연상케 하는 전개로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는 ‘빅이슈’. 지난 회 마지막에 이르러 석주(주진모)와 수현(한예슬)이 키스하는 장면이 등장, 둘 사이에 미묘한 기류가 포착이 되면서 후속 스토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상황이다.

이날 공개된 ‘빅이슈’ 23, 24회 예고편에서는 석주가 핸드폰을 만지작거리며 보다가 임실장(강성진)으로 부터 “그 폰으로 연애질 하지마라”라며 따끔하게 훈계 듣는 장면에서 시작된다.

같은 시각 수현은 형준(김희원)을 향해 “한석주는 건들리말라”며 부탁하지만 그로부터 “부탁이야? 경고야?”라며 “한석주는 자기가 누군지 알아?”라는 말을 듣자 움찔했다. 심지어 수현은 그가 김영세(조덕현) 원장을 언급하며 경찰에 전화까지 걸자 불안해하는 모습을 보이고 말았다.

이어 선데이통신이 새롭게 입수한 사건이 공개되면서 이목을 집중시켰다. 사건은 바로 남자 아이돌 멤버인 장수영이 핸드폰카메라를 이용해 여자아이돌의 치마 속을 촬영하는 내용이었던 것. 이후 가수들의 콘서트장에 선데이통신 직원들이 배치되어 장수영의 행동을 취재했는데, 갑자기 중단되는 사태가 발생해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하기에 충분했다.

‘빅이슈’는 한 장의 사진으로 나락에 떨어진 전직 사진기자와 그를 파파라치로 끌어들이는 악명높은 편집장이 펼치는 은밀하고 치열한 파파라치 전쟁기를 담는다.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

[티브이데일리 황서연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SBS]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황서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빅이슈 | 주진모 | 한예슬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