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이 “‘미스트롯’ 덕 트로트에 재미 느꼈다”
2019. 04.18(목) 15:31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가수 박하이가 트로트 장르 도전 이유를 밝혔다.

박하이의 새 앨범 ‘달라요’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18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드림홀에서 열렸다.

박하이는 최근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트롯’에 출연해 트로트 장르로 전향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

이와 관련 이날 박하이는 “이번에 트로트에 도전장을 냈다. 새로운 장르에 도전하다 보니 굉장히 떨린다”며 트로트 도전 소감을 밝혔다.

이어 박하이는 트로트 장르에 도전하게 된 이유도 밝혔다. 그는 ”(트로트는) 언젠간 한 번쯤 해보고 싶었던 장르“라며 ”요즘 아이돌을 하다가 트로트로 전향을 하시는 분들이 요즘 많지 않나. 트로트 장르가 연륜이 있어야 잘하는 장르라 나중에 도전을 하려고 했는데, ‘미스트롯’을 하면서 트로트에 재미를 느꼈다“고 이야기했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안성후 기자]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