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손잡이 아내' 김병기 "진태현 우리 집 종손이다"
2019. 04.18(목) 20:06
왼손잡이 아내
왼손잡이 아내
[티브이데일리 정다연 인턴기자] '왼손잡이 아내'에서 김병기가 진태현이 종손임을 공개적으로 밝혔다.

18일 저녁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극본 문은아·연출 김명욱) 73회에서는 박순태(김병기)가 김남준(진태현)이 자신의 집 종손이라고 밝히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천순임(선우용녀)은 박순태와 장에스더(하연주) 앞에서 "우리 종손을 찾았다"며 글썽였다.

이에 조애라(이승연)는 "그 아이 얼마 전에 죽었다고 하셨잖아요"라고 물었다.

그러자 박순태는 "경찰서 가족 찾기 센터에서 찾았다"면서 "그런데, 그 장손이 남준이라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장에스더는 혼잣말로 "남준 오빠가 종손이라고?"라고 말하며 놀란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조애라 역시 천순임과 박순태에게 "남준이가 우리 집 장손이어도 저는 못 받아들인다"고 엄포를 놨다.

[티브이데일리 정다연 인턴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왼손잡이 아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정다연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왼손잡이 아내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