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보’ 성동일X하지원X김윤진X김희원, 22일 크랭크인
2019. 04.29(월) 16:56
담보 성동일 하지원
담보 성동일 하지원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영화 ‘담보’가 지난 22일 크랭크인 했다.

‘담보’(감독 강대규 배급 CJ엔터테인먼트)는 거칠고 무식한 채권추심업자 두석이 떼인 돈을 받으러 한 여자(명자)를 찾아갔다가 졸지에 그녀의 어린 딸아이를 담보로 맡게 되면서 벌어지는 기상천외한 이야기를 담은 휴먼 코미디다.

‘담보’는 배우 성동일, 하지원, 김윤진, 김희원 아역 박소이 등이 출연을 확정한 가운데 지난 19일 대본 리딩과 고사를 마치고 22일부터 인천 일대서 첫 촬영에 돌입했다.

‘담보’ 연출을 맡은 강대규 감독은 “우리의 일상 속에서 평범하지만 사소하지 않은 애정과 사랑에 대한 이야기다. 든든한 배우들과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다”고 전했다.

무식한 채권추심업자 두석으로 분한 성동일은 “겉으로는 아닌 척하지만 누구보다 따뜻한 마음을 가진 두석을 보면 볼수록 매력적이다”고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두석에게 졸지에 담보로 맡겨진 승이 역의 하지원은 “첫 눈에 탄탄한 시나리오와 승이에게 반했다. 감당하기 어려운 시련에도 늘 웃는 아이라 모두에게 사랑 받을 거라 믿는다”고 전해 스토리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김희원은 두석의 절친한 후배이자 파트너 종배 역을, 하지원의 어린 시절은 3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캐스팅된 박소이가 맡았다.

영화는 2019년 개봉할 예정이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영화 스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담보 | 성동일 | 하지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