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라이어 캐리, 역시 성량퀸 '아이콘상' 수상 (2019빌보드뮤직어워드)
2019. 05.02(목) 11:10
머라이어 캐리
머라이어 캐리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인턴기자] 팝가수 머라이어 캐리가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 아이콘 상 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1일(현지시각)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 열린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머라이어 캐리가 무대를 꾸몄다.

이날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는 2일(한국시각) Mnet에서 방송인 오상진, 음악 평론가 강명석, 통역사 안현모의 진행 아래 생방송됐다.

자신의 대표 곡 '에이 노노(A NO NO)', '올웨이즈 비 마이 베이지(Always Be My Baby)', '이모션(Emotions)', 위 빌롱 투게더(We Belong Together), 히어로(Hero)'를 열창했다. 특히 머라리어 캐리는 '이모션'을 부르며 자신의 특기인 돌고래 창법을 선보이며 관객의 환호를 샀다. 팝 가수 테일러 스위프트를 포함해 많은 가수들이 노래를 따라 부르는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오랜 기간 동안 팝을 대표해 온 머라이어 캐리는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아이콘 상을 수상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인턴기자 news@tvdaily.co.kr/사진출처=빌보드 공식 홈페이지]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머라이어 캐리 | 빌보드 뮤직 어워드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