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원, SBS '호텔 앨리스'로 복귀? "출연 제안 받고 검토 中" [공식]
2019. 05.09(목) 14:26
주원
주원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배우 주원이 '호텔 앨리스'(가제) 출연 물망에 올랐다.

주원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 관계자는 9일 티브이데일리에 "주원이 '호텔 앨리스'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라며 "아직 결정된 바는 없다"고 밝혔다.

주원이 검토 중인 '호텔 앨리스'는 과거에 첫발을 내딛는 공항이자 시간여행자들만 머무는 호텔 이름으로, 이 호텔에서 비롯된 비극이 그려지는 지적 쾌감극이다.

주원은 극 중 형사 박진겸 역을 제안 받았다. 호텔 앨리스의 존재와 함께 대한민국에 시간여행자들이 존재한다는 사실을 알고 이를 추적하는 인물이다.

주원은 지난달 5일 백골부대 조교로 현역 복무한 뒤 전역했다. 이에 주원이 '호텔 앨리스'로 복귀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DB]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최하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주원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