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이병헌 “흑역사 업로드? 다 아는데 숨겨 뭐하나”
2019. 05.19(일) 19:27
티브이데일리 포토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집사부일체’ 이병헌이 자신의 흑역사 공개에 쿨한 반응을 보였다.

19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무술감독 정두홍이 새 사부로 출연했다.

멤버들이 사부의 정체를 알기 전, 힌트요정으로 배우 이병헌이 등장했다. 전화 힌트에서 멤버들은 목소리를 듣자마자 그의 정체를 이병헌으로 유추했다.

정체를 숨기던 이병헌은 결국 자신임을 인정하며 시청자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육성재는 “제 롤모델”이라며 기뻐했다.

이승기 역시 “이 프로그램 만들 때부터 사부로 이병헌 선배님을 꼭 모시고 싶었다”며 반가워했고, 이병헌은 머쓱한 웃음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육성재는 그가 사부로 등장한다면 “눈빛 연기를 배우고 싶다”고 했다. 이어 육성재는 “모든 감정이 눈빛에서 다 보이신다”며 존경심을 드러냈다.

사부로 출연한다면 그에게 눈빛 연기를 배울 수 있냐고 묻자 이병헌은 “제가 브레이크댄스는 가르쳐 드릴 수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승기는 “개인 SNS에 보면 남들이 흑역사라고 하는 영상 업로드 많이 하시더라. 댄스들을 애정하시는 것 같다”고 했다.

그러자 이병헌은 “흑역사라고 할 수도 있는데 해석하기 나름인 것 같다”며 “어차피 다들 아는데 숨겨 뭐하나”라고 쿨하게 반응했다.

[티브이데일리 조혜진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SBS ‘집사부일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조혜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