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수경X조재윤, '개그콘서트'에서 능글맞은 매력 뽐내
2019. 05.19(일) 22:09
개그콘서트
개그콘서트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인턴기자] '개그콘서트'가 1000회를 맞이한 가운데 배우 전수경과 조재윤이 예능에서도 특별한 매력을 뽐냈다.

19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개그콘서트'의 '시청률의 제왕' 코너에서는 코미디언 박영진, 김회경, 오기환, 송준근, 김민경, 양선일을 중심으로 코너가 진행된 가운데 배우 전수경과 조재윤이 특별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방송된 '시청률의 제왕'은 박영진 대표를 중심으로 시청률을 높이기 위해 막장과 자극적인 내용을 연기하는 코너다.

전수경과 조재윤은 개그 코너임에도 불구하고 자연스러운 연기력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조재윤은 웃음을 선사하기 위해 인공호흡과 걸그룹 안무 등 몸을 아끼지 않는 모습으로 이목이 집중됐다. 또한 전수경도 뮤지컬 배우의 매력을 한껏 선보였다. 그는 뮤지컬 '캣츠'의 '메모리(memory)'를 개사한 노래로 관객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티브이데일리 김종은 인턴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개그콘서트']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김종은 인턴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개그콘서트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