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인전’ 6일째 박스오피스 1위 ‘160만 돌파’
2019. 05.21(화) 08:56
악인전 박스오피스
악인전 박스오피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영화 ‘악인전’이 6일째 일별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21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악인전’(감독 이원태 배급 키위미디어그룹)은 전날 대비 62.4%의 관객이 감소한 16만5594명의 관객을 동원했음에도 일별 박스오피스 1위를 이어갔다. 이날 관객수를 더한 ‘악인전’의 누적 관객수는 164만6189명이다. ‘악인전’은 개봉 6일만에 160만 관객을 돌파했다. ‘악인전’은 우연히 연쇄살인마의 표적이 되었다 살아난 조직폭력배 보스와 범인 잡기에 혈안이 된 강력반 미친개, 타협할 수 없는 두 사람이 함께 연쇄살인마 K를 쫓으며 벌어지는 범죄 액션 영화다.

영화 ‘어벤져스:엔드게임’(감독 안소니 루소 배급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은 전날 대비 71.5%의 관객이 감소한 4만1643명의 관객을 동원해 전날에 이어 일별 박스오피스 2위를 차지했다. ‘어벤져스:엔드게임’의 누적 관객수는 1349만5388명이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인피니티 워 이후, 지구의 마지막 희망이 된 살아남은 어벤져스 조합과 빌런 타노스의 최강 전투를 그린 영화다.

영화 ‘걸캅스’(감독 정다원 배급 CJ엔터테인먼트)는 전날 대비 71.2%의 관객이 감소한 4만1314명의 관객을 동원해 일별 박스오피스 3위에 올랐다. 이날 관객수를 더한 누적 관객수는 126만9157명이다. ‘걸캅스’는 48시간 후 업로드가 예고된 디지털 성범죄 사건이 발생하고 경찰마저 포기한 사건을 일망타진하기 위해 뭉친 걸크러시 콤비의 비공식 수사를 그린 영화다.

영화 ‘배심원들’(감독 홍승완 배급 CGV아트하우스)은 전날 대비 56.6%의 관객이 감소한 2만420명의 관객을 동원했음에도 전날 대비 한 계단 상승한 일별 박스오피스 4위에 올랐다. 이날 관객수를 더한 ‘배심원들’의 누적 관객수는 21만2600명이다. ‘배심원들’은 첫 국민참여재판에 어쩌다 배심원이 된 보통의 사람들이 그들만의 방식으로 조금씩 사건의 진실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감독 육상호 배급 NEW)는 전날 대비 71.4%의 관객이 감소한 6865명의 관객을 동원했음에도 전날 대비 한 계단 상승한 일별 박스오피스 5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날 관객수를 더한 누적 관객수는 143만7680명이다. ‘나의 특별한 형제’는 머리 좀 쓰는 형 세하(신하균)와 몸 좀 쓰는 동생 동구(이광수),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았지만 20년 동안 한 몸처럼 살아온 두 남자의 우정을 그린 휴먼코미디다.

뒤를 이어 영화 ‘명탐정 피카츄’는 전날 대비 두 계단 하락한 일별 박스오피스 6위, 영화 ‘교회오빠’는 전날 대비 한 계단 상승한 일별 박스오피스 7위에 올랐다. 영화 ‘서스페리아’는 9위, 영화 ‘호텔 뭄바이’는 10위에 올랐다.

[티브이데일리 신상민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출처=영화 ‘악인전’ 포스터]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신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박스오피스 | 악인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