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손잡이 아내’ 연미주, 이수경 실체 직감했다
2019. 05.21(화) 20:00
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김진우 진태현 하연주 이승연 진태현 정찬 김병기 김서라 선우용여 강남길 연미주 정재곤 95회
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김진우 진태현 하연주 이승연 진태현 정찬 김병기 김서라 선우용여 강남길 연미주 정재곤 95회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왼손잡이 아내’ 연미주가 이수경의 정체를 의심했다.

21일 저녁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극본 문은아·연출 김명욱) 95회에서는 오산하(이수경), 이수호(김진우), 박도경(김진우), 김남준(진태현), 장에스더(하연주), 조애라(이승연), 박강철(정찬), 박해철(정재곤), 오하영(연미주), 오창수(강남길), 백금희(김서라), 박 회장(김병기), 천순임(선우용여) 등을 둘러싼 반전 멜로가 그려졌다.

이날 산하는 해철에게 “아버님”이라며 공손히 그를 모셨다. 마침 그런 산하의 목소리를 들은 것은 오하영이었다.

하영은 “아버님이라니. 선생님이 아니라 아버님이라니”라며 산하의 정체를 의심했다. 그는 산하의 기억이 돌아왔을 것이라 짐작했다.

산하는 “너 나랑 말꼬리 싸움하자는 거냐. 너랑 입씨름할 시간 없다”라며 하영의 추궁에 천연덕스럽게 대응했다.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2 ‘왼손잡이 아내’]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이기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왼손잡이 아내 | 이수경 | 진태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