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법남녀2' 정재영→강승현, 본방사수 독려 인증샷 공개
2019. 05.28(화) 17:07
검법남녀
검법남녀
[티브이데일리 권세희 기자] '검법남녀2' 배우들이 첫 방송을 앞두고 '본방사수' 독려 인증샷을 공개했다.

28일 MBC 새 월화드라마 '검법남녀 시즌2'(이하 '검법남녀2') 측은 첫 방송을 앞두고 배우 정재영, 정유미, 오만석, 노민우, 강승현의 본방사수 독려 인증샷을 공개했다.

MBC에서 방송되는 첫 시즌제 드라마인 '검법남녀2'는 감각적인 연출과 영상으로 유명한 노도철 감독과 화제성 있는 작품으로 눈길을 끈 민지은 작가가 의기투합한 장르물로 지난해 종영된 '검법남녀'의 끝을 장식한 '오만상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백범 역을 맡은 정재영이 '범죄는 진화했고 공조는 진보했다'라는 문구를 들고 새롭게 시작될 사건들을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은솔 역의 정유미는 '까칠 법의학자, 열혈신참 검사, 베테랑 검사' 캐릭터 설명을 들고 있어 극 중 인물들이 고군분투할 역할을 드러냈다.

오만석이 들고 있는 문구는 '돌아온 리얼공조'로 앞으로 이들이 어떤 모습으로 사건을 파헤쳐 나가면서 서로에게 어떤 영향을 끼치고 사건을 이끌어 나갈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또 노민우와 강승현은 'MBC 첫 시즌제 드라마'라는 문구와 함께 방송 날짜와 시간이 적힌 문구를 통해 첫 방송에 관한 기대감을 높였다.

'검법남녀' 노도철 감독은 "'검법남녀2'가 제작되기까지 배우들과 함께 캐릭터에 대한 이해와 극의 방향에 대해 고민하고 고뇌했던 시간들이 헛되지 않도록 혼신의 힘을 다해 촬영에 임하고 있다" 며 "시즌1의 경험을 통해 더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려 모든 배우와 스태프들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검법남녀2'는 6월 3일 밤 9시에 첫 방송 된다.

[티브이데일리 권세희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M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권세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검법남녀 | 정재영 정유미 오만석 노민우 강승현
싸이월드공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