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정승환 "유희열 선홍빛 잇몸 예쁘다" 입담 폭발
2019. 06.12(수) 14:33
한끼줍쇼
한끼줍쇼
[티브이데일리 권세희 기자] '한끼줍쇼'에서 가수 정승환이 재치 있는 입담을 뽐냈다.

12일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정승환, 그룹 B1A4 산들, 공원소녀 레나가 밥동무로 출연해 종로구 홍지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정승환은 소속사 안테나 내에서 불리는 자신의 별명에 대해 이야기해 눈길을 끌었다. MC 강호동이 정승환을 두고 "가요계의 박보검"이라고 소개하자 정승환은 손사래를 치며 "가요계가 아니라 안테나 내에서 서로 기분 좋자고 붙인 별명"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정승환은 "유희열은 안테나의 다니엘 헤니, 정재형은 오다기리조"라고 농담을 건네 유쾌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한편 강호동은 한끼줍쇼의 고정 코너 '칭찬해 서운해'에 관해 설명하고 정승환에게 유희열의 칭찬을 요청했다. 이에 정승환은 "유희열 선배님은 잇몸이 예쁘다"며 "웃을 때 잇몸이 훤하게 드러나는데 선홍빛 잇몸이 건강해 보인다"고 칭찬해 남다른 웃음을 자아냈다.

재치 있는 입담을 선보인 정승환의 활약은 이날 밤 11시 '한끼줍쇼'에서 방송된다.

[티브이데일리 권세희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제공=JTBC]

기사제보 news@tvdaily.co.kr        권세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정승환 | 한끼줍쇼
싸이월드공감